홍보센터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CUSTOMER

홍보센터
Home > 고객센터 > 홍보센터

보도자료 | 동아일보-나라아트, 中 대련에 ‘스마트 문화센터’ 조성… 내년 5월 완공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17-12-11 15:11 조회786회 댓글0건

본문

 

 

나라아트, 中 대련에 ‘스마트 문화센터’ 조성… 내년 5월 완공

 

87675850.1.jpg

 

나라아트와 중국 보리상업이 중국 대련시에 ‘스마트 문화센터(SMART 文化中心)’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지난 7일 이와 관련된 사업발표회가 진행됐다.

나라아트에 따르면 스마트 문화센터는 문화와 엔터테인먼트, ICT가 결합된 도심형 테마파크로 내년 5월 완공을 목표로 대련시 국제회의센터 1층에 2만㎡ 규모로 조성된다.

홀로그램 공연장과 미디어아트 전시장, 공룡전시장, VR 및 AR 체험존, 키즈카페, 방송스튜디오 등이 들어서며 연간 200만 명이 넘는 소비자가 방문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프로젝트에는 다양한 국내외 기업이 참여한다. 예술 및 엔터테인먼트 종합 지원기업인 ‘한삼시스템’과 김광석, 신해철 홀로그램을 제작한 ‘쓰리디팩토리’, 국내 최초 FPS VR을 개발한 ‘캠프 VR’, 90년의 역사를 지닌 미국 영상 솔루션 회사 ‘크리스티’, ‘알트만(Altman)’, 음향 솔루션 기업 ‘디지소닉’, 조형물 제작회사 ‘M&S 디자인’, 방송 PPL회사 ‘MCM 얼라이언스(Alliance)’, 중국판 슈퍼스타K를 제작한 ‘GIA’, 공연 이벤트를 기획하는 ‘상상발전소’ 등 중국과 한국, 미국, 유럽 소재 시스템 및 콘텐츠 기업이 대거 참여하는 것이 특징이다.

중국 보리그룹은 군수물품무역과 부동산 개발, 문화예술, 호텔 레저시설 상업시설 운영, 과학기술 연구 등 다양한 사업 분야를 보유하고 있는 업체다. 보리상업은 보리그룹의 자회사로 쇼핑센터와 호텔, 상업 단지, 아파트 등을 경영‧관리하고 있으며 스마트 문화센터가 들어서는 대련 국제회의센터 또한 보리상업이 운영‧관리하고 있다. 국제회의센터는 하계 다보스 포럼이 개최되며 ASEM과 WTO 등 국제회의를 비롯해 1000여회가 넘는 전시와 행사가 개최된 바 있다.

사업발표회에서 발표자로 나선 보리상업 국제회의센터 총괄 매니저는 “스마트 문화센터는 새로운 문화콘텐츠 공급을 위해 기획됐다”며 “B2B와 B2C를 위한 공간으로 다양한 상품과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에 따르면 스마트 문화센터에는 방송스튜디오가 구축돼 오디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은 중국 전역에 방송될 예정이며 이외에 드라마와 영화, 예능, 팬미팅, 공연, 전시 등 다양한 콘텐츠 공간으로 활용된다.

조선숙 나라아트 이사는 “새로운 복합문화공간을 제시하는 스마트 문화센터는 향후 베이징과 상해, 충칭, 내몽고 등 중국이 추진하는 정부 관광 사업과 연계를 추진할 계획”이라며 “기업들이 콘텐츠와 기술을 선보이는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개인정보처리방침

서울특별시 송파구 양재대로71길 2-17(방이동,한삼빌딩)    Tel: 02-512-0033     Fax: 02-512-0369
Copyright © 2016 한삼시스템 All rights reserved.